원행닷컴 - 네번째 이야기 [KEEP IN ONE'S MEMORY]





좋아요  목록보기  

평창 백두대간 선자령
대관령휴게소에서 출발하는 선자령 순환등산로 트레킹 눈꽃산행


2021.01.23



33 [408 읽음]





원행닷컴 - 평창 백두대간 선자령

[평창 백두대간 선자령]
대관령휴게소에서 출발하는 선자령 순환등산로 트레킹 눈꽃산행
TMC산행기 / 블랙야크100대명산
등산코스 : 대관령휴게소 - 국사성황사(국사성황당) - 하늘목장 풍차길 - 선자령 -
대관령샘터 - 재궁골삼거리 - 양떼목장 옆길 - 대관령휴게소
Baekdudaegan Mountain Range Seonjaryeong Pass in Pyeongchang
강원도 평창

Photographed by BayZer™

2021.01.23





다음 티스토리  |  네이버 블로그







인천 03:00 출발
대관령휴게소 05:30분 도착
휴게소 근방에 도착하기 전부터 짙은 안개가 우리를 맞이해줍니다.
영상의 기온을 보여 눈이 올까 궁금했는데
휴게소에 도착하지마자 운이 좋게 눈이 내리기 시작했어요~




아무것도 안보여 당장 움직일수가 없어
날이 밝아지기를 기다린지 2시간,,
여전히 짙은 안개로 가깝게 서있는 풍차마저도 희미하게 보입니다.




07:40분
아이젠을 착용하고 어느방향이 등산로 입구인지
안개때문에 알수가 없어 일단 지도를 확인해봅니다.




오늘의 코스는 올라갈때는 국사성황사를 먼저 들렸다가
KT송신소 방향으로 선자령까지 올라가는 코스입니다.
내려올때는 선자령에서 순환등산로를 이용해 샘터,
재궁골삼거리, 양떼목장 방향으로 내려올 예정입니다.




대관령 주차장에서 차량이 나가는 방향으로 걸어와
차도를 건너면 등산로 입구가 있습니다.
08:03분, 본격적인 트레킹을 시작합니다.
많은 분들이 선자령 정상 방향으로 가시길레
우리는 사람이 없는 국사성황사 방향으로 들어섰습니다.




국사성황사 까지는 이렇게 넓은 길이 이어집니다.
눈이 하얗게 깔린 깨끗한 아침풍경을 만끽해 봅니다.




싸리눈이 계속 내려 보호차원에서 카메라는 넣어두고
휴대폰으로 촬영을 했습니다.
안개때문에 몽환적인 풍경을 보여줍니다.





눈발이 더 거세지기 시작합니다.
멋지게 이어지는 소나무길을 보며
얼굴이 따가운것도 잠시 잊습니다.





국사성황사까지 400m 남은 지점입니다.
눈이 계속해서 내리지만 날이 푹해서
눈꽃이나 상고대는 아직 볼수가 없었습니다.




뒤돌아 본 길을 찍은 사진입니다.
왼쪽길은 소나무코스 사거리로 가는 방향이고
오른쪽길은 우리가 올라왔던 등산로 입구 방향입니다.





08:24분, 국사성황사에 도착했습니다.
국사성황사를 둘러보고 난뒤엔
소나무코스 사거리 방향으로 갈 예정입니다.





비록 이파리 하나 없는 나무들이지만
안개와 함께 신비스런 모습을 보여줍니다.
국사성황사가 안개속에서 희미하게 보이네요~





대관령 성황사 및 산신각

강원도 기념물 제54호
대관령 성황사 및 산신각은 강릉 단오제와 관련된 사당이다.
성황사에는 신라 말, 고려 초 고승인강릉 출신의 범일국사로 모셨고,
산신각에는 신라 장군 김유신을 모셨다.
대관령 성황사와 산신각은 국가 무형문화재 제13호인 강릉 단오제가 시작되고 끝나는 곳이다.
매년 음력 4월15일 산신각에서 먼저 산신제를 올린 다음,
성황사에서 국사성황제를 지내고 신맞이 굿을 한 다음
뒷산에서 신목인 단풍나무를 베어 들고 강릉으로 행차한다.
이것을 '대관령국사성황신행차'라고 하며, 신목은 강릉 시내 홍제동에 있는
'대관령국사여성황사'에 봉안하였다가 음력 5월3일에 영신제를 지내고
시내를 도는 영신 행차를 한 후 남대천 단오장 제단에 봉안하고 단오제를 치른다.
대관령국사성황사는 '국사성황사' 또는 '국사당'이라고도 하며
중앙에 전립을 쓰고 백마를 탄 범일국사 화상을 모셨다.
산신각 내부에는 호랑이를 타고 있는 산신 모습을 그린 화상을 모셨다.

안내문에서 옮김~




산신각의 모습




성황사에서 내려와 소나무코스 사거리 방향으로 들어섰습니다.





돌계단으로 된 좁다란 길을 올라갑니다.
이 길은 대관령 옛길로 선자령으로 이어지게 됩니다.





걷기만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길입니다.
한껏 치장이라도 한듯 낮은 키의 조릿대가
길가로 가득 자라고 있었고, 길죽한 잎은
하얀 눈을 뒤집에 쓴채 눈의 무게를 견뎌내고 있습니다





눈이 계속해서 내리니 나무 가지마다
눈이 쌓여 눈꽃으로 피어납니다.




돌계단이 조금 더 이어지고




08:40분, KT송신소에 도착했습니다.
처음 등산로 입구에서 선자령 정상 방향으로 오르는 길입니다.
선자령까지는 아직 3.7km 남았습니다.




눈은 내리지만 날씨가 영하1도로 따뜻하다보니
내린 눈이 가지마다 앉았다가 녹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크리스마스 트리를 연상시키는 멋진 소나무 숲이
길 가장자리로 계속 이어지는 소나무 숲길입니다.
08:53분, 선자령까지는 3.2km 남았습니다.
눈발이 다시 거세지기 시작하네요~~






핸드폰 배터리가 방전돼 여기서부터는 카메라로 촬영했습니다.
계속해서 완만한 오르막길이 이어지는 이런 길이
은근 힘이든다는,, 저질체력을 실감하는중~ㅋㅋ





눈이 비처럼 내려 카메라에 수건을 덮어도
렌즈 필터에 물방울이 묻고 습기도 차기 시작했습니다~ ㅠㅠ;





선자령까지 3.4km
이전 이정표에서 300m 밖에 못왔네요




계속 오르막길이 이어지는 소나무 숲길
은근히 다리에 힘이 들어가고 숨도 차오릅니다.






09:05분, 넓은 오르막 길이 끝나고
소나무 숲 사이로 난 좁다란 길로 들어섭니다.




안개는 여전히 걷힐 기미를 보이지 않고
쌀가루 같은 눈이 서서히 얼어붙기 시작합니다.
이런 풍경,, 너무 좋아요~^^






멋진 설경에 걷는 기분까지 좋아집니다.





렌즈도 닦을겸 잠시 휴식을 취합니다.




상고대가 피어 멋진 설국을 연출하는 숲~~




눈이 쌓인건지, 얼어 붙은건지 확인해보는~~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더 멋져지는 중입니다.






09:21분 도착지점 이제 선자령까지 2.1km 남았습니다.




누군가가 만들어 놓은 눈사람인데 너무 잘만들었더라구요




선자령까지 1.8km 남은 지점
이곳 선자령은 백패커들이 상당히 많았습니다.
지나치면서 서로 인사를 해주는 센스~~




멋진 설경에 감탄하며 포즈도 취해보고,,,




기분좋음을 온몸으로 표현하는중~~




09:33분, 선자령까지 1.4km 남은 지점입니다.




잠시후 넓은 초원이 펼쳐진 곳에 도착했습니다.
저멀리 풍차가 요란한 바람소리를 내며
뿌연 안개속에 멋스럽게 서있습니다.




선자령까지 800m남은 지점입니다.






풍차가 돌아가면서 내는 소리인지,
풍차를 휘감고 지나가는 바람소리인지,
무서우리만치 굉음을 내며 그 위용을 자랑합니다.




이곳은 하늘목장의 초원으로
산등성이에 줄을지어 풍차가 세워져 있었습니다.
이른바 대관령 풍차길입니다.





뒤쪽에 세워진 풍차가 안보일 정도로 안개가 더욱 짙어졌습니다.
가느다란 눈은 계속해서 내리고 있었고
의외로 춥지않고, 바람도 불지않아
숲길보다 더 상고대를 기대할수 없었습니다.




텐트를 접고있는 백패커들의 모습이
넓은 초원 여기 저기에서 눈에 띕니다.




거대한 풍차 앞을 지나가는~~




풍차를 뒤로하고 다시 선자령으로 향합니다.
100m 전방이네요




10:10분, 드디어 정상에 도착했습니다.
멋진 정상석이 눈길을 사로잡네요
해발 1,157m 백두대간 선자령입니다.




BAC 인증과, 기념사진은 필수~~
백두산 - 선자령 - 지리산으로 이어지는 백두대간,
총 1,400km라고 합니다.




정상석 뒷면에는 선자령에 대한 설명과
정맥을 표시한 지도가 있습니다.





뒤늦게 출발한 등산객들이
속속 도착하고 있습니다.




10:53분
내려갈때는 순환등산로를 이용해 샘터,
양떼목장 방향으로 내려갑니다.
왔던 코스보다 700m정도 더 긴 5.7km 코스입니다.
정상석 뒷쪽 100m 후방에 순환로 이정표가 있습니다.





경사가 좀 있는 내리막 숲길 구간입니다.
바람이 많이 차가워졌고, 덕분에 상고대도 피어나고 있었습니다.
내리막 구간을 벗어나면 다시 넓은 길이 나옵니다.




하산길에도 풍차를 만날수 있습니다.





넓은 길을 걷다가 만나게 되는 이정표
대관령까지 5km남은 지점입니다.
여기서부터는 좁은 숲길로 내려갑니다.





렌즈앞 필터에 습기가 찼나 봅니다.
나무가 멋진 장소였는데,,,





소나무 숲길이 멋지게 이어지는 구간
어느새 솔잎에 쌓인 눈은 얼어붙어 있었습니다.




11:25분, 대관령까지 4.1km 남았습니다.





경사가 가파르지 않아 걷기에 좋은
트레킹 코스입니다.





11:59분, 대관령 샘터에 도착했습니다.
대관령 계곡물이 한겨울에도 얼지 않았다는게
믿어지지가 않네요




맑은 계곡물에 손을 담가 보고는,,,
얼음장 같은 물에 깜짝 놀라는 사진이 있는데
인권보호 차원에서 이걸로만~~^^




대관령 샘물의 정기를 받아
짝대기 타고 5G급으로 날아갔다는 ㅋㅋ




소나무가 멋진 길에서 한컷 담아보고~~




멋진 전나무 길도 이어지는 아름다운 숲길
여유있게 모델놀이도 해봅니다.




그렇게 시간을 보내며 놀다보니
어느새 재궁골 삼거리에 도착했습니다.
대관령 휴게소(주차장) 까지는 이제 2.3km 남았습니다.




짧은 오르막 구간으로 올라갑니다.





안개가 다시 급격하게 밀려들기 시작합니다.
오늘 하루종일 안개가 걷히지를 않네요






오늘의 촬영 포인트라고도 할수있을 만큼
멋진 소나무 숲길입니다.




12:35분, 이제 1.7km 남았습니다.




이제와 다시 생각해보니
안개가 신의 한수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안개때문에 더 멋진 길이 되었던 오늘 하루~~
안개가 없었다면 그냥 여느 풍경과 같았으리라 짐작해봅니다.




대관령 휴게소(주차장) 까지 1.3km 남은 지점입니다.





날씨가 갑자기 추워졌습니다.
바람도 엄청 차가웠고, 안개는 더욱 짙어지고 있네요





전나무숲에 안개가 드리우니 신비감마저 듭니다.
다시는 못볼 풍경이라 생각하면
한순간도 허투루 지나칠수가 없습니다.





12:48분, 양떼목장 옆길에 도착했습니다.






철망 사이로 렌즈를 바짝 드리밀고 찍은
양떼목장의 겨울풍경




길었던 산행길도 이제 막바지에 접어들었습니다.
주차장까지 700m 남았네요






길게 이어지는 나무계단을 내려와
마지막 숲길을 걸어갑니다.
눈은 어느새 그쳤지만 안개는 오늘중으로는
걷힐 기미가 보이지 않네요





드디어 숲길에서 벗어났습니다.




이 길을 따라 저 뒤쪽으로 걸어가면
아침에 시작했던 등산로 입구가 있습니다.
오늘도 무사히 다녀온 기념샷을 마지막으로 찍고~~




폐공장 노란펜스를 통과해 도로방향으로 나오니
도로가에 양떼목장 이정표가 세워져 있네요
직진후 우측으로 가라는 표시도 함께~~
이 도로 건너편이 구 대관령 휴게소이며
우리의 시작점이자 종착점이기도 합니다.




그동안 다른 사람들의 산행기만 봐오던 선자령이었는데
직접 다녀오고 나니 생각보다 훨씬
멋진 트레킹 코스였다는걸 알게 되었습니다.
산행기에 12km의 감동을 또하나 추가할수 있어 기쁘네요~^^

긴 산행기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인사 (__)!







#강원도 #평창 #TMC산행기 #둘이가는산악회 #블랙야크100대명산 #대관령휴게소 #선자령 #국사성황사 #국사성황당 #샘터 #재궁골삼거리 #하늘목장풍차길

Photographed by BayZer™



2021.01.23




좋아요   목록보기    

33 4


평창 백두대간 선자령
대관령휴게소에서 출발하는 선자령 순환등산로 트레킹 눈꽃산행


2021.01.23 22:21
408 읽음
둘이가는 산악회 (TMC) / TMC산행기







<< 이전사진


강화 교동도 화개산
교동면사무소 - 연산군유배지 - 화개산 - 화개사 코스, 안개속에서 길을 잃다

다음사진 >>


가평 운악산
경기 5대악산, 병풍바위와 미륵바위의 설경에 빠지다


 송현
선자령 정말 멋있어요
즐거워 보이는 산행기도 너무 재미있게 읽었구요^^*
고생하시며 다녀온 열정이 넘치는 사진들 오늘도 편하게 잘봤습니다.
정말 대단하세요^^
[삭제] 2021.01.26 11:09 
 BayZer™ [송현]
송현님 감사합니다~
멋진 풍경을 사진으로 옮겨오는 작업이 행복한 요즘입니다,.
송현님도 오늘하루 남은 시간 행복한 시간 되세요~^^
2021.01.26 21:00 
 Sangamam
올해는 제대로된 눈구경을 못해서 아쉬웠는데 여기는 하얀 눈세상이네요.
베이져님 기분을 제가 오롯이 느낄수는 없겠지만 오늘도 감사하게 잘봤습니다.
휴대폰으로 보다가 pc로 확인하니 사진이 더 실감나나네요
오늘부터 또 추워진다고 해요 지금 눈도 조금씩 내리고 있어요
바람 이 너무 무섭네요 건강 조심하시고 보람찬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 ^
[삭제] 2021.01.28 12:38 
 BayZer™ [Sangamam]
감사합니다,. 오늘 갑자기 많이 추워졌네요
남녘에는 벌써 매화가 피었던데 봄인가 싶더니 다시 겨울이군요
Sangamam님도 건강하시고 즐거운 날 되세요, 고맙습니다~^^
2021.01.28 21:51 
+ 댓글을 남겨주세요~
-
+
 
이름(별명)    비밀번호   
답글달기   좋아요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1 / skin by enFree

TOP

Copyright (c) All Reserved by WonHaeng.com
Photographed by BayZer™